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비소세포성 폐암에서 수술 후 방사선 치료

Postoperative radiotherapy for non-small cell lung cancer
Sarah Burdett, Larysa Rydzewska, Jayne Tierney, David Fisher, Mahesh KB Parmar, Rodrigo Arriagada, Jean Pierre Pignon, Cecile Le Pechoux, on behalf of the PORT Meta?analysis Trialists Group
11 October 2016
검토그룹 : 폐암그룹(Lung Cancer Group)
코크란링크 :

연구배경

비소세포성 폐암(NSCLC)을 완전히 절제한 환자에서 수술 후 방사선치료(PORT)의 역할은 아직 불명확하다. 여기서는 무작위대조군실험(RCT)들에서 얻은 증거를 평가하기 위해 체계적 문헌고찰과 메타분석을 시행한다. 이 결과는 2013년 지에 발표되었다.

연구목적

NSCLC를 완전하게 절제한 환자의 재발 및 생존에 PORT의 효과를 평가한다. 특정 환자군에게 PORT가 더 좋은 효과를 나타내는지 평가한다.

검색방법

MEDLINE 과 CANCERLIT 데이터베이스에서 1965년부터 2016년 7월8일까지의 문헌을 검색했으며, 임상실험 등록 자료 검색과 회의록의 수기 검색도 병행하였다. 저자 및 관련 조직들과 토의도 진행하였다.

선택기준

수술 단독 치료를 수술과 방사선치료를 병행한 치료와 비교한 임상실험을 선정하였다. NSCLC환자를 어떤 치료방법이 시행될 지 모르는 상태에서 무작위 배정된 경우만 대상이 되었다.

데이터 수집과 분석

모든 무작위대조군실험 참가자들의 업데이트된 정보를 이용하여 정량적 메타분석을 시행하였다. 임상실험에 참가한 모든 환자들의 데이터를 수집하였다. 배정된 치료, 무작위 비율, 성별, 세포의 조직학적 유형, 병기, 림프절 상태, 치료 후 상태, 생존률, 마지막 추적관찰 날짜, 등에 대해 개별 참가자들의 업데이트된 데이터를 얻었다. 바이어스 개입을 배제기 위해 모든 무작위 배정 환자들의 정보를 수집하였으며, 여기에는연구자들이 시행한 원래의 분석에서 배제되었던 환자들의 정보도 포함하였다. 생존의 목표점에서 치료의향( intention-to-treat)에 대해 모든 분석을 시행하였다.

주요 결과

검색 결과 수술 단독 치료와 수술 및 방사선 병행치료를 비교 평가한 14개의 임상실험이 확인되었다. 이 중 11개의 임상실험 참가자들의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었으며, 본 연구의 분석은 1,343명의 참가자(사망자 151) 데이터를 토대로 하였다. 분석 결과, PORT는 생존률에 의미 있게 악영향을 발생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의 위험비는 1.18, 즉, 상대적 사망위험이 18% 증가했다. 이것은 2년 경과시 5%의 피해(95%신뢰구간CI 2-9%)에 해당하는 것으로, 전체적 생존률이 58%에서 53%로 낮아졌다. 세부집단 분석에서는 특정한 세부집단 공변량에 따른PORT의 효과 차이가 관찰되지 않았다.

본 연구에서는 삶의 질과 부작용발생에 PORT가 미치는 효과와 관련한 분석은 수행하지 않았다. 개별 실험을 수행하는 과정에 연구자들이 삶의 질 정보를 통상적으로 수집하지 않았으며, 관찰된 생존률의 피해가 PORT로 얻는 어떤 이익에 의해 상쇄되는 것으로 보이지는 않는다. 본 연구에 포함된개별 실험들에 바이어스가 개입되었을 위험은 낮은 것으로 생각된다.

평가자의 결론

11개 임상실험의 2,343명 참가자들로부터 얻은 결과는 완전하게 절제술이 시행된 비소세포성 폐암 환자에게 PORT가 피해를 주는 치료임을 보여주었다. 그러므로 그와 같은 환자에게 PORT가 통상적으로 시행되어서는 안 된다. N2종양의 환자에서 현대적 방사선치료의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더 많은 RCT들이 수행될 필요가 있다.

교신저자
Sarah Burdett
sarah.burdett@ucl.ac.uk
Meta-analysis Group, MRC Clinical Trials Unit at UCL, Aviation House, 125 Kingsway, London, WC2B 6NH, UK.